XSplit Logo

방송화면 키보드 자판 표기방법

Kevin KimMay 06, 20202 mins read
Share

PC 게임을 방송으로 송출할 때 특정 게임들을 플레이하는 손놀림을 궁금해하는 시청자들이 있습니다. 인기 게임일수록 모두가 게임을 비슷하게 즐겼던 경험은 소통을 통해 공감할 수 있으나, 특유의 손놀림이나 제어 방식에서 실력이나 개성의 차이가 나는 것을 인정할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이를 시각적으로, 게다가 실시간으로 표현하여 화면에 띄울 수 있는 위젯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 모든 표기 위젯은 동일한 컴퓨터에서 방송과 게임을 진행하는 구성에서만 가능합니다. 콘솔 게임 또는 2컴퓨터로 이루어진 방송장비 설정에서는 일반적인 방법으로 키보드 자판을 표기하는 위젯을 구성할 수 없습니다.

​대부분의 PC 게임은 키보드와 마우스로 제어하는 디자인이기에 플레이어가 어떤 키를 누르고 어떤 단축키의 구성이 되어있는지 알게 된다면 시청자들은 이에 대한 존경을 표현하거나 신기해할 수 있습니다. 나만의 게임 제어 법과 컨트롤 방식을 굳이 길게 설명하지 않고도 오직 내 방송을 눈으로 시청만 하는 분들은 바로 납득하거나 키보드 구성에 대한 주제로 소통을 할 수 있게 될 겁니다.

엑스플릿 브로드캐스터 방송 프로그램에서는 다양한 플러그인과 확장 프로그램이 존재합니다. 자체적 플러그인 스토어에서 이들을 확인할 수 있으며, 키보드 현황 표기 위젯을 소스로 사용하기 위해서 Input Visualizer (입력 비주얼라이저)를 검색하여 설치하세요.

엑스플릿 브로드캐스터 상단 메뉴의 플러그인 스토어를 확인하면
다양한 위젯 및 확장 프로그램을 확인할 수 있다.
플러그인 검색을 Input Visualizer 키워드로 검색하면 검색 결과에 해당 플러그인이 표기

이후, 소스 추가 메뉴에서 키 입력 표기 소스를 선택하여 엑스플릿 브로드캐스터 메인 화면에 새롭게 추가할 수 있습니다.

‘소스 추가’ > ‘일반 위젯’ > ‘키 입력 표기’ 선택

키보드 입력 표기 위젯은 컴퓨터의 키 입력을 읽을 수 있는 권한을 인증을 사용자께서 직접 지정해주셔야만 정상 작동이 됩니다.

특정 확장 프로그램은 ‘권한 인증’ 절차를 사용자가 설정해주어야 정상 작동한다.

보시다시피 키보드 뿐만 아니라 마우스의 클릭 여부까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제 키 입력 표기 소스를 방송 화면에 원하는 위치에 설정만 하면 됩니다.

원하는 방송화면 구성에 배치한 뒤 키 입력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활용하여 진짜로 본인이 게임을 한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각종 오해를 예방할 수 있는 증거로 사용될 수 있습니다. (핵 사용, 부정적 프로그램, 불법 장치 등)

​키 입력 표기 소스를 마우스 우 클릭하면 간단한 색상이나 표기 형식을 편집할 수도 있습니다.

Input Visualizer 의 구성요소에서 다양한 설정이 가능하다.

키보드 자판의 문구, 테두리, 눌림 색상을 변경하거나 투명도를 변경하거나 필요한 키보드만 표기되도록 원하지 않는 키보드의 부분을 제거할 수도 있습니다.

마치며, 이렇게 키보드, 마우스 표기 소스를 활용하면 나의 게임 방송을 시청하는 시청자분들이 더욱 몰입감 있게 시청할 수도 있으며 나의 멋진 게임 실력을 자랑할 수도 있게 됩니다.

​자신의 게임 플레이를 리뷰해보는 콘텐츠도 할 수 있으며 특정 게임을 코칭 하거나 공략 및 강의를 할 때도 편리한 기능으로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미 엑스플릿 브로드캐스터 방송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PC 게임을 방송하시는 분들께 추천합니다!

#엑스스플릿 #엑스플릿 #XSPLIT

Kevin KimXSplit community manager for Korea and Australia. Translator for Korean. Mainly involved with the Fighting Game Community. General tech support for all XSplit products for individuals and organizations. Assistant for many stream productions involving XSplit products.More from this Author